상단여백
HOME 아이스하키
[아이스하키]대명 콘스탄틴 감독, "시몬 데니 영입으로 수비 퍼즐 완성"
임형식 기자 | 승인 2018.06.11 11:37
시몬데니

[윈터뉴스=임형식기자]"우리는 재능있고, 몸 관리가 잘된 수비수가 필요하다."

NHL 출신 케빈 콘스탄틴(59) 대명 감독이 수비수 구성의 마지막 카드를 뽑아 들며 말했다.

대명은 11일  수비수 시몬 데니(26)를 영입했다고 밝혔다.시몬 데니는 캐나다인 아버지와 일본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혼혈이다. 캐나다 서부주니어A리그(20세 이하)인 BCHL(British Columbia Hockey League)에서 2시즌 111경기 42포인트(9골 33어시스트), 2011년부터 NCAA(National Collegiate Athletic Association) 페리스 주립대학 소속으로 4시즌 141경기 60포인트(15골 45어시스트)를 각각 올렸다.

대명은 평창동계올림픽 국가대표 오현호(31), 서영준(23), 브라이언 영(31)을 포함해 김범진(31), 김혁(31), 김우영(29), 최시영(27), 이호성(24), 정종현(22)까지 총 10명의 수비수로 시즌 을 준비한다.

데니의 영입을 위한 경쟁은 일본 4팀이 모두 러브콜을 할 정도로 치열했지만 데니는 자신을 직접 만나러 온 콘스탄틴 감독의 정성에 대명과 손을 잡았다.

콘스탄틴 대명 감독은 "하키는 시즌을 위해 적어도 10명의 수비수를 보유해야 하는데 지난 시즌에는 부상이 많아 어려움이 많았다"며 "장점인 스케이팅을 이용한 공격적인 성향을 가지고 있고, 파워플레이에서 활용도가 높아 꼭 필요한 수비수"라고 데니의 영입 이유를 말했다.

20살이던 2011년 NCAA(National Collegiate Athletic Association) 페리스 주립대학에 진학하여 4년 동안 141경기에 출전해 60포인트(15골 45어시스트)를 터트리며 공격형 수비수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줬다.

데니는 프로리그인 ECHL(East Coast Hockey League) 털리도 월아이에 진출해 2시즌 동안 122경기에 나서 92포인트(21골 71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등 팀이 2년 연속 서부지구 센트럴 디비전 정규리그 1위에 오르는 데 기여했다.

이러한 활약을 인정받아 데니는 2017-2018시즌 NHL 산하 AHL 하트퍼드 울프팩에 임대로 7경기에 뛰기도 했다.

데니는 "콘스탄틴 감독의 지도라면 팀이 성장할 가능성이 매우 크다는 점이 이적을 결심하게 만든 이유"라며 "동료들과 함께 호흡하며 강한 팀을 만들어 꼭 우승하고 싶고, 인천 홈팬에게도 즐거움을 안겨주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임형식 기자  limhss1017@naver.com

<저작권자 © 윈터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형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양천구 안양천로 939 (목1동914) 목동아이스링크 102호  |  문의 : 070-7722-0112
제호 : 윈터뉴스코리아  |  등록번호 : 서울, 아02922  |  등록일 : 2013년 08월 29일  |  발행-편집인 : 송희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희준
Copyright © 2018 Winter News Korea.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