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하키] '레전드' 김동환 대명 입단 “선수생활 피날레 장식하겠다”
상태바
[아이스하키] '레전드' 김동환 대명 입단 “선수생활 피날레 장식하겠다”
  • 임형식 기자
  • 승인 2019.06.21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테랑’ 김동환이 아이스하키 대명킬러웨일즈에 입단했다. 김동환은 한국 선수 중 아시아리그 최다 출전 기록을 세우고 있는 수비수이다.

 '한국 수비수 최초와 최다' 수식어 가진 베테랑
수비전력 강화+젊은 선수들 성장하는 기대효과

'한국 수비수 최초와 최다' 수식어의 영예에 빛나는 아시아리그 13년차 베테랑 수비수 김동환(35)이 2년 만에 고국으로 복귀한다.

아이스하키 대명킬러웨일즈(단장 이기완)는 20일 일본 도호쿠 프리블레이즈에서 2년 동안 활약했던 한국 선수 최고령 김동환을 영입해 수비 전력 강화는 물론 경험 많은 베테랑을 통해 젊은 선수들이 성장하는 기대효과를 노린다고 밝혔다.

1m 76cm, 84kg의 김동환은 스케이팅 스피드가 손에 꼽을 정도로 빠르고, 상대 골리의 타이밍을 뺏는 리스트샷에 능한 선수이다. 또 13시즌 동안 432경기에 출전해 얻은 경험과 노하우가 높은 평가를 받는다.

'한국 수비수 최초와 최다' 수식어를 달고 있는 김동환은 고려대 졸업 후 2006-2007시즌 하이원에서 아시아리그에 데뷔, 첫해 29경기 동안 5포인트(2골 3어시스트)를 올리며 기록을 쌓기 시작했다.

김동환은 6시즌 만에 한국 수비수 최초로 100포인트를 달성했고, 13시즌 동안 199포인트와 163어시스트를 기록해 한국 수비수 최다 포인트와 최다 어시스트 1위에 동시에 이름을 올렸다.

또 지난 2018-2019시즌까지 총 432경기에 나서 한국 선수 최다 출전 경기 기록도 보유하고 있고, 다가올 시즌에 기록 경신은 계속 이어질 예정이다.

국가대표로서도 김동환은 화려한 이력을 지녔다. 고려대 4학년 때 처음 성인 국가대표팀에 선발된 김동환은 7번의 세계선수권대회, 2011 동계아시안게임, 2014 소치동계올림픽 예선전에 출전해 활약을 펼쳤다.

특히 주장으로서 참가한 2012 세계선수권대회 디비전 1-B그룹(3부)에서 우승을, 2013 세계선수권대회 디비전 1-A그룹(2부)에서는 2승 3패로 그룹 잔류하는 데 기여했다.

김동환은 "은퇴도 생각했지만, 후배들에게 선수 생활을 오래도록 이어가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며 "기회를 준 구단에 많은 승리로 보답하고, 최고참으로서 어린 후배들이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겠다"고 입단 소감을 말했다.

한편 김동환은 지난 19일부터 체력 훈련에 합류해 14번째 시즌 준비를 위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