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프로야구
추신수 아들, 그게 최선이었나?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19.08.06 14:32
미국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의 두 아들 추무빈·추건우군이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에 휩싸였다.

추신수 두 아들, 국적 이탈 신고해
 대한민국 국적 포기…법무부, 수리
클리블랜드전, 3연타석 삼진 부진

추신수 아들의 대한민국 국적포기 사실이 알려지자 추신수 가족의 결정을 존중을 하면서도 '지금 이 시기에 꼭 그래야만 했나'하는 아쉬움과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추신수의 아들들과는 달리 딸은 국적포기 신청에서 제외한 점을 들어 병역기피용이 아니냐는 의혹도 폭발했다.

또, 추신수가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획득하며 병역면제를 받은 점을 들어 국가에 대한 예의가 아니라는 의견도 많았다. 추신수는 2010년 광저우아시안게임에서 야구 대표팀의 금메달을 획득하고 병역 혜택을 받았지만 이후 국가대표 활동을 전혀 하지 않았다. 병역면제 혜택만 받고 국가에 대한 봉사는 방기했다는 주장이다.

일각에서는 유승준(스티브 유)처럼 다시는 한국에 오지말라는 격한 감정도 드러냈다. 국적선택은 자유 의사였지만 대한민국에서 병역문제가 얼마나 민감한 문제인지를 모를리 없는 추신수 부부가 아직은 미성년자인 아들의 의견을 존중한다고 내세운 이유가 옹색하다고 의견도 많았다.

미국 메이저리그(MLB) 텍사스 레인저스 소속 추신수(37)씨의 두 아들 추무빈(14)·추건우(10)군이 대한민국 국적을 이탈하면서 국적을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법무부는 지난달 31일 추씨의 두 아들의 국적이탈 신고를 수리했다. 국적 이탈이란 복수국적자가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하는 것을 의미한다.

국적법 14조는 복수 국적자로서 외국에 주소가 있는 자가 외국 국적을 선택하려 할 경우 법무부 장관에게 대한민국 국적을 이탈하겠다는 뜻을 신고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법무부가 이 신고를 수리하면 대한민국 국적이 상실된다. 법무부가 추씨의 두 아들이 낸 신고를 받아들임에 따라 이들은 미국 국적자가 됐다.

추씨 장남은 지난 추씨가 2005년 시애틀 매리너스 마이너리그에서 뛰던 시절 태어났고, 추씨 차남은 지난 2009년 추씨가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서 뛸 때 태어났다.

추신수 아들의 국적 포기에 대해 국내 에이전트인 갤럭시아 SM 송재우 이사는 지난 5일 한 언론을 통해 배경을 설명했다.

보도에 따르면 추신수는 지난해 두 아들과 향후 진로에 관해 대화를 나눴는데 당시 두 아들은 "어떤 운동을 하든 즐겁게 운동하고 싶다"면서 "한국도 좋지만 한국에 대해 아는 게 많지 않아 미국에서 살고 싶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지만 3타수 무안타 1사구를 기록하며 침묵했다. 

전날(5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전에서 3안타 2볼넷으로 활약했지만, 타격감을 이어가지 못했다. 헛스윙 삼진만 세 차례 당하면서 시즌 타율은 0.281에서 0.279로 떨어졌다.

상대 선발 애런 시베일에 꽁꽁 묶였다. 1회초 첫 타석에서 헛스윙 삼진을 당했고, 3회초 1사 후에도 삼진으로 물러났다. 6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서 헛스윙 삼진으로 고개를 숙였다.

8회 2사 2루에서는 클리블랜드 두 번째 투수 타일러 클리퍼드의 4구째 89.3마일(약 143.7㎞) 포심 패스트볼에 등을 맞아 걸어나갔다. 시즌 14번째 사구로 이 부문 아메리칸리그 단독 1위가 됐다. 후속타의 불발로 득점으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텍사스는 1-0으로 승리했다. 4회초 무사 3루에서 노마 마자라의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한 점을 냈고, 끝까지 아슬아슬한 리드를 지켜냈다.

5연승을 달린 텍사스는 시즌 58승54패가 됐다.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저작권자 © Winter News Kore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윈터뉴스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기레기 2019-08-06 21:02:23

    미국에서 태어나서 미국에서 자랐는데 너같으면 후진국으로 오겠냐?
    최선이냐 이 수준에 기사가?   삭제

    • 오딧세이 2019-08-06 18:00:4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삭제

      여백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양천구 안양천로 939 (목1동914) 목동아이스링크 102호  |  문의 : 070-7722-0112
      제호 : 윈터뉴스코리아  |  등록번호 : 서울, 아02922  |  등록일 : 2013년 08월 29일  |  발행-편집인 : 송희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희준
      Copyright © 2019 Winter News Korea.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