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프로골프
‘핫식스’이정은 LPGA 3위 점프…고진영·박성현과 1~3위 평정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19.10.01 10:33
‘핫식스’ 이정은이 LPGA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3위를 차지하면서 고진영, 박성현과 함께 한국선수가 1~3위를 휩쓸었다. [사진=KLPGA 제공]

'핫식스' 이정은(23)이 LPGA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렉시 톰슨(미국)을 제치고 3위를 차지하면서 고진영(24), 박성현(26)과 함께 1위부터 3위까지 모두 한국인이 차지했다.

한국 여자 골프 선수가 세계 랭킹 1위부터 3위를 모두 휩쓸면서 특정 국가 선수들이 처음으로 1~3위를 차지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지난달 30일(한국시간) 발표된 LPGA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서 고진영이 1위를 차지했다.

그는 지난 7월 29일 1위에 오른 이후 10주 연속 선두 자리를 지키는 중이다.
 
박성현이 2위를 지킨 데 이어 '핫식스' 이정은(23)이 렉시 톰슨(미국)을 제치고 3위를 차지했다. 1위부터 3위까지 모두 한국인이 자리한 것이다.

렉시 톰슨은 허미정(30)이 와이어 투 와이어로 우승을 차지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에서 컷 탈락을 하며 순위가 하락했다. 허미정(30)은 40위에서 23위로 도약했다.

여자 골프 세계 랭킹이 집계되기 시작한 2006년 이후 특정 국가 선수들이 상위 세 자리를 모두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골프여제' 박인비(31)가 두 계단 상승한 8위에 올라 10위권엔 한국인 선수가 총 4명 포진했다.

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서 정상에 오른 루키 조아연(19)은 49위에서 36위로 순위를 끌어올렸다.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저작권자 © Winter News Kore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윈터뉴스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양천구 안양천로 939 (목1동914) 목동아이스링크 102호  |  문의 : 070-7722-0112
제호 : 윈터뉴스코리아  |  등록번호 : 서울, 아02922  |  등록일 : 2013년 08월 29일  |  발행-편집인 : 송희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희준
Copyright © 2019 Winter News Korea.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