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프로농구
강이슬 16점 7R·신지현 17점 6AS…3연패 탈출 웃었다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19.12.05 00:44
여자 프로농구 KEB하나은행의 강이슬이 3점포 4방을 포함해 16득점(7리바운드)을 넣으며 팀을 3연패에서 구해냈다.

여자농구 KEB하나은행, 알렌 21득점 18R 활약…삼성생명 격파

외국인 선수 마이샤 하인스 알렌과 강이슬, 신지현이 두 자릿수 득점포를 가동한 부천 KEB하나은행이 외국인 선수 리네타 카이저가 결장한 용인 삼성생명을 꺾고 3연패를 탈출했다.

연패에 빠져있던 팀 간의 대결에서 부천 KEB하나은행이 국내 선수만으로 경기에 나선 용인 삼성생명을 4연패의 수렁에 빠뜨렸다.

KEB하나은행은 4일 부천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2019~2020 여자프로농구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77-72로 승리했다.

3연패에서 탈출한 KEB하나은행은 3승째(5패)를 수확해 5위에서 공동 4위로 올라섰다. 3승 5패가 된 삼성생명은 3위에서 공동 4위로 떨어졌다.

KEB하나은행의 외국인 선수 마이샤 하인스 알렌이 21득점 18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작성하며 괴력을 발휘했다.

강이슬이 3점포 4방을 포함해 16득점(7리바운드)을 넣으며 외곽에서 지원사격했다. 신지현도 17득점 6어시스트로 제 몫을 톡톡히 했다.

외국인 선수 리네타 카이저가 지난달 29일 부산 BNK와의 경기에서 발목 부상을 당해 국내 선수만으로 라인업을 꾸린 삼성생명은 대등한 경기를 펼쳤지만, 뒷심 싸움에서 밀렸다.

배혜윤이 30득점을 올리며 분전했지만, 외국인 선수의 공백을 완전히 메울 수는 없었다. 윤예빈의 20득점 9리바운드 활약도 빛이 바랬고, 14득점 11리바운드 6어시스트로 더블더블을 작성한 김한별도 고개를 떨궜다.

경기 내내 팽팽한 승부가 이어졌고, 승부의 추는 4쿼터 중반에서야 KEB하나은행 쪽으로 기울었다.

58-58로 맞선 4쿼터 중반 강이슬이 3점포를 꽂아넣어 기세를 끌어올린 KEB하나은행은 마이샤의 골밑 득점으로 리드를 지켰다. KEB하나은행은 강계리의 골밑슛으로 경기 종료 3분여 전 71-62로 점수차를 벌렸다.

삼성생명이 김한벌의 3점포와 배혜윤의 골밑슛으로 67-71로 점수차를 좁혔지만, KEB하나은행은 고아라와 강계리, 신지현이 상대의 파울로 얻은 자유투를 모두 성공하면서 승부를 갈랐다.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저작권자 © Winter News Kore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윈터뉴스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곡로 139,5층  |  문의 : 070-7722-0112
제호 : 윈터뉴스코리아  |  등록번호 : 서울, 아02922  |  등록일 : 2013년 08월 29일  |  발행-편집인 : 송희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희준
Copyright © 2019 Winter News Korea.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