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키]정동현·김소희, 중국 FIS컵 스키 남녀 회전 우승
상태바
[스키]정동현·김소희, 중국 FIS컵 스키 남녀 회전 우승
  • 임형식 기자
  • 승인 2019.12.21 08:0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동현

[윈터뉴스=임형식 기자]정동현(31·하이원)과 김소희( 23·하이원)가 2019-2020시즌 국제스키연맹(FIS)컵 중국 대회 알파인 남녀 회전 정상에 올랐다.

정동현은 지난 20일 중국 허베이성 장자커우의 타이우 리조트에서 열린 2019-2020 FIS컵 대회 알파인 남자 회전에서 1, 2차 시기 합계 59초 27로 우승했다.

경성현(29·홍천군청)이 1분 00초 67로 2위, 정민식(22·한국체대)이 1분 00초 84로 3위에 올랐다.

한편 여자부 경기에서는 김소희가 1분 05초 36으로 1위에 올랐고 강영서(22·한국체대)가 1분 05초 80으로 2위, 박소현(16·상지대관령고)이 1분 09초 50으로 3위를 차지했다.

한국 선수들은 16, 17일에 열린 남녀 대회전과 19, 20일에 이어진 남녀 회전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정동현은 내년 1월 5일 크로아티아 자그랩 월드컵 회전종목에 출전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acmaca 2019-12-21 18:25:07
한국은 수천년간 세계종교 유교나라.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Royal 성균관대.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국제관습법상 학벌이 높고 좋은 예우 Royal대학. 서울대는 주권.학벌없음. http://blog.daum.net/macmaca/2817

macmaca 2019-12-21 18:24:24
대설은 음력 11월의 겨울절기로, 이날을 전후로 한국에서는 빙상놀이를 즐기기 시작하며, 누룩을 빚어 술을 담그고, 메주를 쑤고 장을 만들기 시작하며,동치미를 만들고, 몸보신을 위해 따뜻한 식사나, 따뜻한 음료, 만두.찐빵.군고구마같은 간식도 많이 먹는 때입니다. 가을 절기인 유교 명절 중양절의 국화철, 유교문화 24절기인 상강 전후의 단풍철도 마무리되면서, 본격적인 겨울절기로 접어들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