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일반
한국 여자농구, 스페인 고마워!…12년 만에 올림픽 본선행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20.02.10 00:30
여자농구 대표팀의 강아정이 중국전에서 3점슛 4개를 비롯해 17득점으로 활약했다. 사진은 '2019-2020 하나원큐 여자프로농구' KB국민은행과 우리은행의 경기에서 KB국민은행 강아정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한국, 중국에 60-100으로 대패
스페인이 영국에 승리하며 티켓
1승2패로 최종예선 B조 3위기록

한국 여자농구 대표팀이 중국에 40점 차이로 대패했지만 스페인이 최하위인 영국을 이겨주면서 12년 만에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한국은 9일(이하 한국시간)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최종예선 B조 3차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60-100으로 패했다.

하지만 이어 열린 B조 최종전에서 스페인이 영국에 79-69로 승리하면서 한국의 올림픽 본선행 길이 열렸다.

한국은 최종예선에서 1승2패를 기록했다. 한국은 중국(3승), 스페인(2승1패)에 이어 B조 3위를 마크, 조 3위까지 주어지는 2020 도쿄 올림픽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영국은 3패로 B조 최하위에 머물렀다.

한국은 2008 베이징 올림픽 이후 12년 만에 올림픽 본선에 진출하게 됐다. 1984 LA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것이 한국 여자농구의 올림픽 역대 최고 성적이다.

스페인에 패한 뒤 영국을 제압한 한국은 이날 중국에 승리할 경우 자력으로 올림픽 본선행을 확정할 수 있었다. 그러나 한국은 중국을 상대로 리바운드에서 28-46으로 열세를 보이며 큰 점수 차로 패했다.

한국은 1쿼터 중반 이후 중국에게 잇따라 레이업을 내주며 13-19로 끌려가기 시작했다. 이어 2쿼터에서 격차는 24-47로 크게 벌어졌다.

후반전에도 한국은 반전을 만들어내지 못했다. 결국 중국과의 점수 차를 좁히지 못하고 졌다.

한국에서는 강아정이 3점슛 4개를 비롯해 17득점으로 활약했다. 배혜윤은 9득점, 김한별은 7득점 10리바운드로 힘을 보탰지만 팀을 승리로 이끌지 못했다.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윈터뉴스코리아  webmaster@winternewskorea.com

<저작권자 © Winter News Kore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윈터뉴스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 1
  • 2
  • 3
  • 4
  • 5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곡로 139,5층  |  문의 : 070-7722-0112
제호 : 윈터뉴스코리아  |  등록번호 : 서울, 아02922  |  등록일 : 2013년 08월 29일  |  발행-편집인 : 송희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희준
Copyright © 2020 Winter News Korea.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