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박효준 올림픽 야구대표팀 포함…류현진·김광현은 제외
상태바
최지만·박효준 올림픽 야구대표팀 포함…류현진·김광현은 제외
  •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20.03.17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 [KBO 제공]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 [KBO 제공]

KBO, 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 111명을 공개
2020 시즌 신인 가운데서는 정구범, 소형준, 남지민 선발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이 발표됐다.

류현진(토론토)과 추신수(텍사스), 김광현(세인트루이스) 등 메이저리그 소속팀에서 주축선수로 활약하고 있는 선수는 사실상 제외되었다.

반면,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과 박효준(뉴욕 양키스) 등 가능성이 높은 해외파 선수는 포함됐다.

2020 시즌 데뷔하는 신인 선수 중 정구범(NC), 소형준(KT), 남지민(한화) 등도 이름을 올렸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지난 12일 야구회관에서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사전 등록 명단 선발을 위한 기술위원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의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2일 회의에서는 김시진 기술위원장을 비롯해 기술위원 전원이 참석해 총 111명의 선수를 확정했다.

이번 명단은 최종 엔트리 선발을 위한 사전 등록 명단이다. 이 선수들 내에서만 올림픽 최종 엔트리 구성이 가능하므로 인원 제한 없이 폭넓게 검토해 선발했다.

포지션 별로는 투수 53명, 포수와 1루수 각 6명, 2루수와 3루수 각 7명, 유격수 8명, 외야수 24명 등이 뽑혔다.

해외리그 선수 중에는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 박효준(뉴욕 양키스)이 포함됐다. 

최근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은 메이저리그 사무국, 메이저리그 선수노조 등과 협의해 메이저리그 40인 로스터에 포함되지만 26인 로스터에 들지 못하는 선수들의 올림픽 출전을 허용했다.

KBO는 메이저리그 소속팀의 주축선수들인 류현진(토론토)과 추신수(텍사스)를 비롯, 김광현(세인트루이스)은 올림픽 출전이 사실상 어려울 것으로 보고 있다. 최지만 역시 탬파베이의 주요선수로 활약 중이지만 이번 대표팀 사전 명단에 이름을 올리면서 여지는 남겨두게 됐다.

KBO는 "16일 사전 등록 명단을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에 전달했으며,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사전 등록 자료를 대한체육회에 제출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