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주, 3타차 추격…이소미 KLPGA 생애 첫 승 해낼까?
상태바
김효주, 3타차 추격…이소미 KLPGA 생애 첫 승 해낼까?
  •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20.06.27 2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소미가 제6회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3라운드에서 리더보드 최상단에 단독으로 이름을 올렸다. [사진 = KLPGA 제공]
이소미가 제6회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3라운드에서 리더보드 최상단에 단독으로 이름을 올렸다. [사진 = KLPGA 제공]

이소미,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15언더파 2타차 선두
김효주등 3타 간격 6명 선두권서 혼전…우승경쟁 치열

이소미(21·SBI저축은행)의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생애 첫 우승이냐?

김지영(24·SK네트웍스), 안나린(24·MY문영), 이소영(23·롯데), 김효주(25·롯데), 박민지(22·NH투자증권)의 역전 우승이냐?

27일 경기 포천시 포천힐스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제6회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총상금 7억원·우승상금 1억4000만원) 3라운드에서 이소미가 5언더파 67타 선두를 달린 가운데 선두 그룹 6명이 3타 차이로 혼전을 벌이며 치열한 우승 경쟁을 예고 했다. 

이소미는 중간합계 15언더파 201타를 적어내며 공동 2위 그룹에 2타 앞선 선두를 고수했다.

이틀 연속 1위를 지키면서 데뷔 첫 승의 기대감도 커졌다.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KLPGA 투어 생활을 시작한 이소미는 아직 마수걸이 승리를 신고하지 못했다.

이소미는 이날 전반에만 5언더파를 몰아치며 기세를 올렸다. 특히 7번홀부터는 3연속 버디로 독주를 예고했다.

잘 나가던 이소미는 12번홀에서 실수를 범했다. 티샷이 오른쪽으로 크게 기우면서 어려움을 겪었다. 결국 이소미는 이 홀에서 첫 보기를 기록했다.

이소미는 마지막 18번홀에서 다시 한 번 버디를 성공시키며 경쟁자들과의 격차를 벌렸다.

김지영(24·SK네트웍스)과 안나린(24·MY문영), 이소영(23·롯데)이 중간합계 13언더파 203타로 이소미를 추격했다. 김효주(25·롯데)와 박민지(22·NH투자증권)는 세 선수에게 1타 뒤진 공동 5위다.

3타 간격으로 6명의 선수들이 선두권에 몰리면서 최종 라운드는 더욱 치열한 분위기 속 전개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