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륜·경정도 드디어 달린다!...세부 시행 방침은?
상태바
경륜·경정도 드디어 달린다!...세부 시행 방침은?
  •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20.07.13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륜·경정이 무관중 시범경주를 실시한다. 사진은 지난 4월 광명 스피돔에서 시행한 1차 시범경주. [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
경륜·경정이 무관중 시범경주를 실시한다. 사진은 지난 4월 광명 스피돔에서 시행한 1차 시범경주. [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

경륜·경정 17~23일 무관중 시범 경주 실시
102일 휴장 끝 선수 1인당 1경주 출전 원칙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지난 2월 23일 휴장에 들어간 후 총 102일(경주일 기준) 동안 휴장 중인 경륜·경정이 무관중 시범경주를 실시한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조성총괄본부는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5일간(경주일 기준) 경륜·경정 시범 경주를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되는 이번 시범경주에 대해 본부는 "장기 휴장에 따른 선수들의 경기력을 점검, 경주 품질을 유지하고 변화된 경주 정보를 확보해 고객에게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장기간 휴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륜·경정 선수들의 소득을 보전하고 안정적인 재개장을 위한 영업장 사전 점검 차원에서 결정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경주는 경륜·경정 선수 전원 1인당 1경주 출전을 원칙한다.

경륜은 광명과 창원, 부산 3개 경륜장에서 분산해서 시행해 선수 간 접촉을 최소화한다. 경정은 미사 경정장에서 2020년형 신규 모터보트 110대를 투입해 선수들의 적응력을 높이고 테스트한 결과를 팬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본부는 "시범 경주 기간에 발매, 전산, 방송 그리고 방역관리 등 전 분야를 점검하여 안정적인 재개장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장기간 휴장 중이지만 선수들은 재개장을 준비하며 오랜 기간 경기력 유지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이번 시범경주 시행으로 확보된 경주 정보는 팬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며 재개장 했을 때 안전하게 경주를 즐길 수 있도록 영업장의 방역상태를 꼼꼼히 확인하고 시설물 점검 등을 시행하겠다"라고 전했다.

시범경주는 지난 4월 말 시행한 이후 이번이 두번째다. 영상은 경주가 종료되면 경륜, 경정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팬들에게 제공된다.

한편 경륜·경정은 코로나19로 지난 2월 23일 휴장에 들어간 후 총 102일(경주일 기준) 동안 휴장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