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상무 “내친김에 3연승”…성남FC “파이널A 간다”
상태바
상주상무 “내친김에 3연승”…성남FC “파이널A 간다”
  •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20.09.10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상주상무와 성남FC가 오는 12일 경북 상주시민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0’ 20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사진=상주상무, 뉴시스 제공]
프로축구 상주상무와 성남FC가 오는 12일 경북 상주시민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0’ 20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사진=상주상무, 뉴시스 제공]

'파이널A 확정' 상주상무,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3연승 도전
성남FC, 전북 2대 0 꺾은 기세로 파이널A 확보에 총력전 예고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에서 파이널A 조기확정을 자축하고 창단 이후 최다 승점 신기록 행진도계속한다”(상주상무)

“우승후보 전북을 꺾은 기세로 파이널A의 남은 두 자리중 하나를 확보한다”(성남FC)

프로축구 K리그1 파이널A를 확정지은 상주상무가 홈경기서 3연승을 정조준한다.

성남FC는 강원FC, 광주FC, FC서울, 부산 아이파크와 경쟁중인 파이널A 자리를 확보하기 위한 절실한 승점 사냥에 나선다.

상주상무프로축구단은 오는 12일 경북 상주시민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0’ 20라운드 성남FC와 홈경기를 치른다.

성남전은 파이널 라운드 이전에 상주가 치르는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다.

이날 경기는 정부 지침을 기반으로 한 프로축구연맹 지침에 따라 무관중으로 치러질 예정이다.

직관하지 못하는 팬들의 아쉬움을 해소하기 위해 상주는 랜선 실시간 응원 이벤트를 펼친다.

집관을 통해 선수들을 응원하고 경기장의 전광판을 통해 본인의 모습이 송출되는 형식이다.

상주와 성남의 최근 10경기 전적은 상주가 3승 3무 4패로 근소한 차이로 뒤쳐진다.

서로의 골망을 흔든 횟수 역시 상주가 11골, 성남이 12골로 한 골 차이에 불과하다.

최근 다섯 경기서는 모두 1대 0, 한 골 싸움으로 승부가 갈렸다.

올 시즌 6월에 열린 성남과 첫 맞대결서는 후반 45분, 문창진이 결승 PK골을 터뜨리며 상주가 승점 3점을 챙겼다.

시즌 개막 후 19라운드까지 치른 현재, 양 팀의 성적표는 상반되는 모양새다.

상주는 개막전 울산 원정서 대패를 당한 이후 6월 17일 서울전을 시작으로 7월 5일 전북전까지 4연승을 달리며 차곡차곡 승점을 쌓았다.

8월 27일 11기 선수들의 전역 이후에도 상주는 인천, 수원을 모두 꺾으며 건재함을 증명했다.

직전 라운드 수원전서는 승점 34점(10승 4무 5패)을 기록하며 정규리그를 세 경기 남기고 파이널A 진출을 조기 확정지었다.

상주는 올 시즌 상승가도를 달린 끝에 창단 이래 K리그1 최고 승점을 기록 중이다.

(19R 기준) 창단 이후 최다 승점인 55점을 달성했던 2019년보다도 6점이 높고 사상 첫 파이널A에 진출했던 2016년보다도 5점이 높다.

반면 성남은 5월 한 달간 네 경기 무패행진을 달리며 시즌 초 선두권을 다퉜다.

김남일 감독은 이달의 감독상까지 수상하며 돌풍의 주역으로 거듭나는 듯 했다.

하지만 성남은 6,7월 고전하며 최하위를 기록하는 등 상위권에서 점점 멀어져갔다.

1승 1무 3패의 성적으로 8월을 마친 성남은 9월 첫 경기서 전북을 2대 0으로 꺾으며 돌풍을 일으켰다.

현재 K리그1 6위 강원FC부터 10위 부산아이파크까지 다섯 팀이 승점 1점 차로 자리매김하고 있기에 전북전 승리로 가져온 승점 3점은 더욱 값졌다.

성남은 파이널A의 남은 두 자리를 확보하기 위해 더욱 치열하게 상주를 상대할 것으로 예상된다.

상주는 성남의 승점에 대한 열망을 효과적으로 차단해야 승리를 가져올 수 있을 것이다.

상주와 성남의 맞대결은 스카이스포츠를 통해 생중계 되며 네이버, 다음 카카오, 아프리카TV 온라인 생중계로 시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