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선민 “FIFA 온라인4 관제탑 세리머니 볼수 있게 최선”
상태바
문선민 “FIFA 온라인4 관제탑 세리머니 볼수 있게 최선”
  • 윈터뉴스코리아
  • 승인 2020.09.10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상무 골잡이 문선민이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8월 '이달의 선수상'을 받으면서 "능력치가 최고인 문선민이 되도록 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상주상무 골잡이 문선민이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8월 '이달의 선수상'을 받으면서 "능력치가 최고인 문선민이 되도록 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문선민 프로축구 K리그1 8월 '이달의 선수상'
8월 4경기에서 2골3도움으로 공격포인트 5개
"더 열심히 해서 게임 능력치가 최고 되겠다"

“정말 영광스럽다. FIFA 온라인4에서 관제탑 세리머니를 볼 수 있을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 더 열심히 해서 (게임에서) 능력치가 최고인 문선민이 되도록 하겠다"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8월 '이달의 선수상'을 받은 상주 상무의 문선민이 감사의 소감과 각오를 밝혔다.

지난달 리그 4경기에서 2골3도움으로 공격포인트 5개를 올린 문선민은 프로축구연맹이 선정한 '이달의 선수상'에 선정됐다.

지난해 10월 전북 현대 소속으로 처음 수상한 데 이어 두 번째다.

문선민은 10일 구단을 통해 "이 상을 다시 한 번 받아 정말 영광스럽다. 상을 받은 만큼 팬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이고, 발전된 선수로서 성장하겠다"고 했다.

EA코리아가 후원하는 '이달의 선수상'은 베스트11, MOM, MVP로 뽑힌 선수 중 연맹 경기평가위원회(60%)에서 후보군을 추려 이들을 대상으로 K리그 팬 투표(25%)와 게임인 FIFA 온라인4 유저 투표(15%)를 통해 선정된다.

문선민은 게임 유저들의 표가 선정에 큰 영향을 미친 것을 두고 "예전에 FIFA 온라인을 즐겨했던 기억이 난다. FIFA 온라인4에서 관제탑 세리머니를 볼 수 있을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며 "유저 분들에게 정말 감사하다. 더 열심히 해서 능력치가 최고인 문선민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선민은 지난달 9일 부산 아이파크를 상대로 멀티골을 터뜨리며 상주의 2-0 완승을 이끌었다.

그는 "18명 모든 선수들이 고생했고 전반전에 선수들이 많이 뛰었기 때문에 후반에 득점 기회가 있었다. 골은 내가 넣었지만 다 함께 만든 승리"라고 했다.

8월 활약에 대해선 "자신 있는 돌파를 통해 득점하기 위해 노력했다. 상대 수비와 골키퍼에게 위협이 되는 선수가 되기 위해 애쓰고 있다. 득점으로 인해 팀에 도움이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남은 기간 동안 상주에서 최고의 기록으로 시즌을 마무리하고 싶다. 개인적인 목표는 더 많은 도움을 기록하는 것이다. 나로 인해 동료들이 빛날 수 있었으면 한다"고 각오를 다졌다.

상주는 12일 성남FC와 20라운드를 치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