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스프링 첫 주자는 젠지 vs KT, 13일 LCK 개막전 경기 일정
상태바
[LCK] 스프링 첫 주자는 젠지 vs KT, 13일 LCK 개막전 경기 일정
  • 이솔
  • 승인 2021.01.1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개막전 경기 일정
오후 5시, 개막전 젠지 vs KT
오후 8시, T1 vs 한화
사진=LCK
사진=LCK

[윈터뉴스 이솔 기자] 정말 많은 변화가 있던 LCK가 다시 개막한다. 첫 프렌차이즈 도입으로 많은 팀들이 스폰서를 구하고, 2군 팀들의 리그인 CK가 활성화되는 등 많은 변화가 있었다. 특히 LCK 내에서 많은 이적이 있었던 만큼 일부 선수들은 친정팀과의 매치업을 앞두고 있다.

사진=젠지 공식 트위터
사진=젠지 공식 트위터

13일 오후 5시 젠지 vs KT, 개막전

2년차 반지 원정대의 여정은 KT와의 경기로 시작한다. 로스터에 변화가 없는 젠지는 이적시장도 비고적 조용하게 보냈다. 신규 영입과 방출 등이 거의 없던 젠지는 '플로리스', '카리스', 그리고 '버돌' 선수의의 영입이 전부였다.

한편 KT는 '도란' 최현준 선수라는 대어를 낚으며 이적시장의 승자로 떠올랐다. 도란은 DRX소속으로 롤드컵 진출 경험이 있는 강력한 탑 라이너이다. KT에서는 농심 레드포스의 노련한 정글러에게 아쉽게 패배했지만, 2군 선수들을 대거 기용했으며, 팀 호흡을 맞춘 첫 대회인 만큼 앞으로 얼마나 성장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젠지의 라스칼 선수의 탑 챔프폭이 상당히 넓은 가운데, 두 팀 모두 아트록스와 레넥톤, 그리고 아칼리를 고정적으로 밴(금지)하는 양상이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T1 LOL 공식 트위터
사진=T1 LOL 공식 트위터

13일 오후 8시 T1 vs 한화, '데프트 & 쵸비' vs '케리아'

담원에 이은 상위권 전력을 가진 팀들간의 대결로 볼 수 있는 이번 경기는 한화의 '데프트'와 '쵸비' 듀오가 과연 T1을 상대로 얼마나 강력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가 주요 관전 포인트이다. 케스파컵에서 '무적' 담원을 상대로 무려 한 세트를 따낸 한화인만큼, T1을 상대로는 보다 원활하게 게임을 풀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데프트'와 '쵸비'의 입장에선 다소 억울했던 상황으로, 지난 롤드컵 8강에서도 담원을 만나 아쉽게 패배하며 8강에서 탈락한 데프트와 쵸비는 이번 케스파컵 4강에서도 담원을 만나 떨어지는 아쉬운 상황을 맞았다.

T1은 '에포트' 이상호 선수를 내주었지만, '케리아' 류민석 선수를 영입해 전력에는 큰 누수가 없다고 볼 수 있다. 두 선수 모두 LCK 정상급 서포터인만큼 기존 선수들과의 호흡이 얼마나 잘 맞춰졌는지가 중요한 관전 포인트이다.

한편 '데프트'와 '쵸비' 듀오와 '케리아'는 지난 시즌까지 DRX에서 한솥밥을 먹던 사이로, 2021년에는 새로운 팀에서 서로 칼을 겨누게 되었다.

LCK는 월요일과 화요일에는 경기가 없으며, 수요일부터 일요일까지 각각 2경기씩 진행된다. 경기시간은 오후 5시와 8시로, 앞선 경기가 늦어지는 경우 2경기 또한 늦게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