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입가경', '페그오' 이벤트 중단 & 공모전 보상 미지급?
상태바
'점입가경', '페그오' 이벤트 중단 & 공모전 보상 미지급?
  • 이솔
  • 승인 2021.01.13 13:50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갑작스런 이벤트 중단으로 뿔난 유저들
게임업체 본사 앞 '트럭 시위' 강행
공모전 당선작 보상 지급 방식도 논란
사진=커뮤니티 사이트
사진=커뮤니티 사이트

[윈터뉴스 이솔 기자] 페이트/그랜드 오더(이하 페그오)의 운영사 본사 앞에서 3일째 트럭을 이용한 시위가 일어나고 있다. 논란이 일어난 이유는 한국서버 게임 내 재화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임의로 중단했기 때문이다. 유저들은 심한 박탈감 속에 온, 오프라인으로 항의를 이어가고 있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1일 시작되었던 '근하신년 이벤트'이다.

모든 유저를 대상으로 1일부터 오는 14일까지 기존 스타트 대시 2배 분량의 아이템을 지급할 예정이었다. 최대 192개의 성정석과 호부 40개, 예지의 맹화 172개, 황금색 열매 64개, 친구포인트 56000, 400만 QP라는 어마어마한 보상을 예고했지만 지난 4일 돌연 이벤트를 종료했다.

당초 14일간 진행될 예정이었던 이벤트였지만, 돌연 종료된 상황 대해 페그오 한국 서비스를 제공하는 운영사측은 '내부적으로 문제가 발견되었다'는 말만 되풀이했다.

당시 공식적으로 밝혀진 바는 아니지만, 게이머들은 '신규 유저'에게만 2배 분량의 아이템을 지급하는 다른 국가와 다르게, 한국에서만 '모든 유저'를 대상으로 2배 분량의 아이템을 지급한것이 타 국가 게이머들의 항의를 불러일으켰으며, 특히 일본 배급사인 '애니플렉스'와 모회사인 '소니'가 한국서버 운영사측에 공식적으로 항의한 것이 아닌가라는 의혹이 제기되었다.

사진=공식 홈페이지
사진=공식 홈페이지

사건에 불을 지핀 것은 운영사측의 해명이였다.

유저들은 이벤트 중단에 대해 해명을 요구했지만, 유저들이 만족할 만한 답변을 제시하지 못했다.

해명 내용은 '스타트 대시 캠페인'이 의도와 다르게 적용되고 있어 외부적인 통로로 이를 전달받아 급히 중단해야 해서 상세 내용을 밝힐 수 없었으며, '잘못' 진행되어서 적용 대상에 관련한 오해를 드리게 한 점과 제대로 안내하지 못한 것을 사죄하겠다는 내용이다.

내용만 읽으면 "일본 측의 항의로 중단합니다"로 받아들여질 수 있었던 사건은 이후 잘못된 공지로 인해 해당 유저 범위가 '잘못 적용해' 발생한 이벤트이며, 기존 스타트대시 이벤트도 3년간 '잘못' 적용되고 있었다는 내용이었다.

또한 기존에 알려진 한국 서버에 누락된 캠페인, 이벤트 등은 대부분 '오해'이며, 이를 개선하도록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글을 읽은 유저들은 '개선 방안과 책임자 처벌 등이 없는 무성의한 사과문'으로 받아들였으며, 한국서버 운영사 본사 앞에 항의를 위한 트럭을 배치할 목적으로 모금을 시작했다.

이전까지도 여러 오역과 버그, 그리고 테스트 계정 유출 문제로 이미 여러번 논란이 된 바 있으나 문제에 대해 개선하겠다고만 할 뿐, 실질적으로 개선된 사항도 많지 않다는 점이 가장 큰 문제이다. 유저들이 몇 달에 걸쳐 문제점을 지적해야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는 등 소통방식에 많은 문제가 있다는 의견이 다수를 이루고 있다.

사진=공식 페그오 매거진, 우측 하단이 수상작
사진=공식 페그오 매거진, 우측 하단이 수상작

한편 13일, 온라인에서는 새로운 주제로 페그오가 떠오르고 있다. 공식 사이트에도 게시된 팬아드에 대한 보상이 지급되지 않았다는 것이 그 문제이다.

한 커뮤니티에 게시글을 올린 글쓴이는 "10월 19일 메일을 받았고, 답장에 닉네임/실명/이메일 중 1가지를 택해서 기재하라는 안내를 받아 답장했다"라고 전했다. 뒤이어 그는 "구글플레이 3만포인트 수상작인데 아직까지 아무런 소식이 없어서 확인해봤더니 '수상 취소'라더라. 매거진에 내 그림은 들어가있는데 정말 허무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욕설 등 일부 모자이크처리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욕설 등 일부 모자이크처리

사실여부를 판단할 수 없지만, 커뮤니티에서는 이와 유사한 사례들이 계속적으로 발견되고 있다. 해당 게시글이 사실인 경우 넷마블은 비난을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합당한 보상을 대가로 일러스트를 제공한 만큼, 이를 무단으로 사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136조에 따라 5천만원의 벌금이나 5년 이하의 징역에 해당하는 범죄이다.

현재 이벤트와 관련된 논란으로 여러 사건들이 드러나고 있는 가운데 한국서버 운영사측은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할 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21-01-13 17:19:15
진짜 양파임...ㅠㅠㅠ

ㅇㅇ 2021-01-13 17:18:14
진짜 파도파도 계속 나오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ㅇㅇ 2021-01-13 15:30:39
상기된 아이템들의 현금 가치가 얼마나 되는지에 대해서도 상세하게 적어주시면 좋을거라고 생각해요.

ㅇㅇ 2021-01-13 14:36:16
점입가경...게이야

ㅇㅇ 2021-01-13 14:13:28
접입가경이 뭐죠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