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링]김용빈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제9대 대한컬링경기연맹회장 당선
상태바
[컬링]김용빈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제9대 대한컬링경기연맹회장 당선
  • 임형식 선임기자
  • 승인 2021.01.14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빈
김용빈

[윈터뉴스=임형식 선임기자]김용빈(50) 대우조선해양건설 회장이 제9대 대한컬링경기연맹회장으로 선출됐다.
 
대한컬링경기연맹은 1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벨로드롬경기장 내 동계종목회의실에서 진행된 제9대 회장 선거에서 선거인단 94명 중 78명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김 회장이 37표를 획득, 35표 6표에 그친 김중로 전 국회의원과 김구회 전 대한컬링경기연맹 직무대행 후보자를 제치고 회장에 당선됐다고 밝혔다.

김용빈 당선인은 대우조선해양건설,과 한국테크놀로지 회장 인 현직 경영인이다.

김 당선인은 안정적인 예산 확충, 열린 연맹 운영, 컬링의  저변 확대, 컬링 꿈나무 및 우수선수 지원 확대, 국가대표팀 지원체계 마련, 많은 컬링 대회를 신설하는 등의 8가지 핵심 공약을 내세워 지지를 받았다.

김 당선인은 1월 26일 예정된 정기 총회부터 임기를 시작한다. 대한컬링경기연맹 임기는 4년이다.

김 당선인은 "컬링의 위기를 헤쳐나갈 힘을 주고, 책무를 주는 것으로 생각한다. 연맹에 재정 문제가 없어질 것을 약속하며, 컬링계를 단합시키고, 어려운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의 기회를 만들 것을 약속 드린다"면서 "17개 시·도에 있는 모두가 단합해야 하고, 집행부 및 위원회의 임원 구성을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 동계올림픽 추진위원회를 만들어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총력 지원으로 2022 베이징 올림픽에서 ‘컬링 역사상 최초의 올림픽 금메달’이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